default_top_notch
default_news_top
default_news_ad1
default_nd_ad1

안산시, '어르신 무상교통 카드 지원사업' 큰 호응

기사승인 2021.07.26  14:42:42

공유
default_news_ad2

- - 접수 한 달 만에 1만 1천 명 돌파, 대상자 5명 중 1명 신청

 
안산시(시장 윤화섭)가 수도권 최초로 추진하는 65세 이상 어르신 무상교통 지원 사업이 폭발적인 반응으로 이어지고 있다.

시에 따르면 지난달 28일부터 발급을 시작한 어르신 무상 교통카드는 코로나19 확산방지를 위해 출생연도별 요일제(5부제)로 접수를 받고 있음에도 한 달 만에 1만 1천 명이 넘게 신청했다.

교통비 지원 대상자는 기초연금 수급권자 및 국민기초수급자·차상위 계층으로, 안산시 65세 이상 어르신 7만여 명 중 5만 1천여 명이다.

교통비는 분기별 4만 원으로 연간 최대 16만 원까지 지원하며, 첫 시행인 이번 분기는 신청일로부터 9월까지 이용한 금액을 10월 말 개인 계좌로 환급해주는 실비 지급 방식이다.

특히 새로 발급 받는 카드는 기존 지하철만 무료로 이용할 수 있었던 경기도 우대용 교통카드(G-PASS) 기능에 안산시 시내버스 무료는 물론, 환승 기능까지 더해지면서 더욱 큰 호응을 얻고 있다.

5부제 마지막 주를 맞는 이달 30일까지는 1953~1956년 태어난 어르신이 신청가능하며, 출생연도 끝자리에 따라 ▲월요일 1·6 ▲화요일 2·7 ▲수요일 3·8 ▲목요일 4·9 ▲금요일 5·0 등이다. 8월 2일부터는 누구나 언제든 신청할 수 있다.

윤화섭 안산시장은 “코로나19에 지친 어르신들에게 조금이나마 힘이 되길 바란다”며, “향후 무상교통 대상을 단계적으로 확대하여 모든 어르신께서 편히 대중교통을 이용하실 수 있도록 노력하겠다”고 말했다.
 
 

silverinews 박승범 news1@silverinews.com

<저작권자 © 실버아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>
default_news_ad5
default_side_ad1
default_nd_ad2

인기기사

default_side_ad2

포토

1 2 3
set_P1
default_side_ad3

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

default_side_ad4
default_nd_ad6
default_news_bottom
default_nd_ad4
default_bottom
#top
default_bottom_notch